::: 중소기업신문 :::
> 뉴스 > 경제 > 정보통신
     
보조금 한파 속 가장 많이 주는 통신사는 'LGU+'
2015년 04월 30일 (목) 08:55:30 이어진 기자 bluebloodmh@gmail.com

   
▲ (자료제공=착한텔레콤)

[중소기업신문=이어진 기자] 이동통신3사 가운데 공시 보조금을 가장 많이 지급하는 통신사가 LG유플러스인 것으로 나타났다.

착한텔레콤은 주요 42개 단말기의 3만원, 6만원, 9만원대 요금제에 지급되는 공시 보조금을 분석한 결과 LG유플러스가 가장 많은 보조금을 지급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고 30일 밝혔다.

착한텔레콤의 분석에 따르면 LG유플러스는 최고 보조금을 지급하는 비중이 40.9%로 이동통신3사 가운데 가장 높았다. 이어 KT가 32.2%, SK텔레콤은 26.8%로 나타났다.

요금제별로 살펴보면 3만원대 요금제에서 최고 보조금을 지급하는 비중은 LG유플러스 37.8%, KT 33.3%, SK텔레콤은 28.9%로 나타났다. 6만원대 요금제에서도 LG유플러스는 최고 보조금 지급률이 52.4%로 가장 높았고 KT(28.9%), SK텔레콤(19%)로 뒤를 이었다.

9만원대 요금제에서는 KT가 34.8%로 가장 높았지만 통신3사 평균인 33.3%에서 큰 차이를 보이지 않았다고 착한텔레콤 측은 설명했다.

착한텔레콤은 “휴대폰 구매 시 음성‧데이터 사용량을 확인한 뒤 적합한 요금제를 찾고 통신사 별로 해당 요금제에 지급하는 보조금을 비교해볼 필요가 있다”며 “또 보조금과 추가 요금할인 중 어느 쪽이 이득인지 따져보고 인터넷과 휴대폰 결합할인까지 고려, 최종 통신사를 선택하는 것이 가장 합리적인 소비 방법”이라고 밝혔다.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이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중소기업신문(http://www.sme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 | 조직도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찾아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주)중소기업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2392 | 등록일 : 2012년12월18일 | 제호 : 중소기업신문 | 발행·편집인 : 신진호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대로 24, 10층(여의도동, 전경련회관) | 발행일자 : 2012년12월18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방환미
대표전화 : 02)832-6115 | Fax : 02)3423-0228
Co pyright 중소기업신문 .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sme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