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소기업신문 :::
> 뉴스 > 경제 > 정보통신
     
미국선 '갤럭시S6' 공짜로 판매되는데…한국엔 왜 없나
국내소비자는 단통법 때문에 비싼값으로 단말기를 구입해야하는 합법적 '호갱님'
2015년 06월 22일 (월) 16:39:28 이어진 기자 bluebloodmh@gmail.com

   

[중소기업신문=이어진 기자] 미국 이동통신사인 AT&T가 갤럭시S6, 갤럭시S6 엣지 등의 삼성전자 프리미엄 스마트폰을 공짜로 판매하면서 네티즌들 사이에서 단말기 유통구조 개선법(단통법)에 대한 비판이 다시 제기되고 있다.

22일 해외 주요 IT 외신들에 따르면 미국 이동통신사인 AT&T는 21일 아버지의 날을 기념, 갤럭시S6 등 주요 삼성 스마트폰을 2년 약정 기준 공짜폰으로 판매했다.

AT&T의 공짜폰은 갤럭시S6, 갤럭시S6 엣지, 갤럭시S5, 갤럭시노트4 등 지난해부터 올해까지 삼성전자가 선보인 플래그쉽 스마트폰이다. AT&T 외의 다른 미국 이동통신사들은 아버지의 날을 기념해 별도의 할인 행사를 진행하지 않았다. 미국 이동통신사인 스프린트의 경우 갤럭시S6 32GB 모델을 2년 약정 기준 199.99달러, 한화 약 22만원에 판매하고 있다.

이 소식이 전해지자 네티즌들 사이에서는 다시금 단통법을 비판하는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미국에서는 공짜로 판매되는 갤럭시S6를 국내에서는 60만원 가량 주고 구입해야하기 때문이다. 한 네티즌은 “불법 보조금을 잡겠다고 합법적 호갱님을 만들고 있다”고 비판했다. 다른 네티즌들은 “왜 우리나라 국민은 우리나라에서 만든 제품을 비싸게 사야 하나”, “자동차도 스마트폰도 자국민이 제일 비싸게 사는 것”이라는 비판을 이어가고 있다.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이어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중소기업신문(http://www.sme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 | 조직도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찾아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주)중소기업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2392 | 등록일 : 2012년12월18일 | 제호 : 중소기업신문 | 발행·편집인 : 신진호
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여의대로 24, 10층(여의도동, 전경련회관) | 발행일자 : 2012년12월18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방환미
대표전화 : 02)832-6115 | Fax : 02)3423-0228
Co pyright 중소기업신문 .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sme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