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소기업신문 :::
> 뉴스 > 경제 > 생활유통/소비자 | 소비자고발
     
"수입와인 판매가격, 한국이 해외보다 80% 비싸"
2017년 12월 14일 (목) 09:26:44 박진호 기자 pjh099@smedaily.co.kr

[중소기업신문=박진호 기자] 수입 와인 국내 판매가격이 해외보다 평균 80%, 수입 위스키가격은 25.5% 비싼 것으로 조사됐다.

소비자교육중앙회는 6월 26일부터 9월 30일까지 국내외 백화점 19곳·대형할인마트 22곳·전문판매점 52곳 등 총 93곳에서 수입와인·위스키 등 총 1천262개의 가격을 조사한 결과 이같이 나타났다고 14일 밝혔다.

조사 결과에 따르면 수입 레드와인 국내 평균판매가격은 4만6197원이었지만 수입평균가는 불과 7603원으로, 가격 차이가 6배에 달했다.

조사대상 수입와인·위스키 판매처는 국내 40곳과 미국·프랑스·영국·칠레 등 해외 53곳이다. 주류별로 보면 레드와인 628개, 화이트와인 215개, 위스키 419개 등이다.

수입 화이트와인 국내 평균판매가는 3만822원, 수입 평균가는 6979원으로 4.4배, 수입 위스키 국내 평균판매가는 12만1989원, 수입 평균가는 1만7854원으로 6.8배 가격 차이가 각각 났다.

이는 주류세금까지 모두 포함된 가격을 기준으로 비교한 결과로, 여기에 판매관리비, 물류비용 등을 고려해도 수입 주류에 너무 많은 유통마진을 붙이는 것이라고 소비자교육중앙회는 강조했다.

국내외에서 모두 판매되고 있는 수입 주류 가격을 비교한 결과 레드와인 36개 제품의 국내 평균 판매가격은 4만4117원으로 해외 평균 판매가 2만4541원보다 79.8% 비쌌다. 화이트와인 14개 제품 국내 평균 판매가는 2만7588원으로 해외 평균 판매가(1만5037원)보다 83.5% 높았다.

위스키 38개 제품 국내 평균 판매가는 14만670원으로 해외 평균 판매가인 11만2058원보다 25.5% 비싼 것으로 나타났다.

국내외에서 공통으로 판매되고 있는 수입 레드와인 36개 제품 중 33개 제품의 국내 평균 판매가가 해외보다 비쌌다. 해외보다 최고 4.7배 비싼 제품도 있었다. 수입 화이트와인 14개 제품 중 12개 제품 가격이 해외보다 높았고, 최대 3.9배 비싼 제품도 있었다. 수입 위스키 총 38개 제품 중 30개가 해외보다 비쌌는데, 그 중에는 최고 2.2배 비싼 제품이 포함돼 있었다.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박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중소기업신문(http://www.sme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파산위기’ 광물공사, 부실사업
조현준 효성그룹 회장, 비자금 조
정책 훈풍에 코스닥 훨훨…'과열·
현대차 하청업체 전락한 현대건설
성인 35% "정부 가상화폐 규제
신문사소개 | 조직도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찾아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주)중소기업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2392 | 등록일 : 2012년12월18일 | 제호 : 중소기업신문 | 발행인·편집인 : 김태겸
주소 : 서울 강남구 언주로 556 성우빌딩 7층 | 발행일자 : 2012년12월18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원호정 | 대표전화 : 02)832-6115 | Fax : 02)3423-0228
Co pyright 중소기업신문 .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sme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