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소기업신문 :::
> 뉴스 > 경제 > 생활유통/소비자 | 소비자고발
     
'다카타 에어백' 재규어XF·페라리 등 4200대 리콜
2018년 03월 15일 (목) 09:06:35 김경호 기자 ekfqkfka@daum.net

[중소기업신문=김경호 기자] 국토교통부는 제작 경함으로 재규어 XF, 푸조 3008, 쏘나타 LF 하이브리드 등 자동차 20종, 9710대가 리콜된다고 15일 밝혔다.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가 수입·판매한 재규어 XF 4160대와 에프엠케이가 판매한 페라리 캘리포니아 등 4개 차종 114대는 폭발 위험으로 세계적으로 리콜이 진행 중인 일본 '다카타 에어백'이 장착돼 있어 리콜된다.

한불모터스가 들여온 푸조 3008 1.6 Blue-HDi 등 8개 차종 2620대는 2가지 이유로 리콜된다. 푸조 3008 1.6 e-HDi 등 4개 차종 2116대는 구동벨트 텐셔너 결함으로 발전기 손상 및 배터리 방전 촉진 우려가 제기됐다. 이로 인해 구동벨트가 이탈하면서 엔진이 손상될 가능성이 확인됐다.

푸조 3008 1.6 Blue-HDi 등 4개 차종 504대는 주행 중 연료파이프와 연료탱크 보호덮개 사이에 마찰로 연료파이프가 손상될 가능성이 발견됐다. 이로 인해 기름이 새면서 화재가 발생하고 뒤따라오는 차량에 사고를 유발할 가능성이 확인됐다.

BMW코리아가 판매한 X3 xDrive20d 등 2개 차종 922대는 차량 뒤쪽 스포일러를 고정하는 볼트가 장착되지 않은 것이 확인됐다. 이 때문에 주행 중 소음이 발생하고 스포일러가 차량으로부터 이탈해 뒤 차량에 사고를 일으킬 가능성이 우려됐다.

현대자동차 쏘나타 하이브리드(LF HEV) 등 2개 차종 1440대는 제동등 제어 소프트웨어 결함으로 긴급제동 신호장치가 제대로 작동하지 않아 뒤 차량과 충돌 우려가 제기됐다.

현대차 쏘나타 플러그인 하이브리드(LF PHEV) 340대와 기아자동차 K5 플러그인 하이브리드(JF PHEV) 87대는 배터리 관련 알림 장치 이상으로 리콜된다.

오텍이 제작·판매한 오텍뉴파워 내장탑차 등 2개 차종 27대는 후축의 축 하중이 10t을 초과해 리콜된다.

리콜 관련 자세한 정보·문의는 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080-333-8289), 에프엠케이(☎ 02-3433-0880), 현대자동차(☎ 080-600-6000), 한불모터스(☎ 02-3408-1654), BMW코리아(☎ 080-269-2200), 기아자동차(☎ 080-200-2000), 오텍(☎ 02-6965-1522)으로 하면 된다.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김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중소기업신문(http://www.sme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GS건설, 해외플랜트 다시 비상(
[조한규의 프리즘] 제3차 남북정
선진금융 무색…'민원관리' 못하는
코스닥 12곳 조건부 상장폐지…3
상가에도 브랜드 바람, 대형사 상
신문사소개 | 조직도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찾아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주)중소기업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2392 | 등록일 : 2012년12월18일 | 제호 : 중소기업신문 | 발행인·편집인 : 김태겸
주소 : 서울 강남구 언주로 556 성우빌딩 7층 | 발행일자 : 2012년12월18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원호정 | 대표전화 : 02)832-6115 | Fax : 02)3423-0228
Co pyright 중소기업신문 .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sme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