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소기업신문 :::
> 뉴스 > 경제 > 건설/부동산 | 분양특집
     
산업단지 등 배후수요 갖춘 오피스텔 분양 어디?
2018년 08월 08일 (수) 15:41:26 김경호 기자 ekfqkfka@daum.net

[중소기업신문=김경호 기자] 대기업이나 산업단지 등 풍부한 배후수요를 갖춘 오피스텔에 대한 수요자들의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인근에 대기업이나 산업단지를 끼고 있는 오피스텔은 주 수요층인 고소득 전문직 종사자를 배후수요로 두고 있어 임차인을 쉽게 구할 수 있고 공실률이 낮아 안정적인 임대수익을 기대할 수 있기 때문이다. 게다가 이런 곳들은 대체로 교통이나 생활인프라 등이 잘 갖춰져 있어 향후 매매가격 상승 및 뛰어난 환금성을 기대할 수 있다.

이러한 단지는 올해 상반기 오피스텔 분양 시장에서도 인기를 끌었다. 아파트투유 자료를 바탕으로 올해 상반기 전국에서 분양한 오피스텔 40곳 중 1순위 청약 마감을 기록한 9곳을 분류해보니 대부분이 인근에 대기업이나 산업단지를 끼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전국적으로 가장 높은 1순위 청약경쟁률을 기록한 단지는 ‘힐스테이트범계역 모비우스(105대 1)로 안양 벤처밸리의 연구시설인 평촌 스마트스퀘어와 안양국제유통단지, 안양IT단지와도 가까워 직주근접 환경을 갖췄다. 62.6대 1의 경쟁률을 보인 ‘힐스테이트 금정역’도 단지 주변으로 안양IT밸리와 군포IT밸리, LS그룹, 안양국제유통단지, 평촌스마트스퀘어 등의 산업단지가 밀집돼 있다.  

이런 가운데 산업단지를 배후수요로 둔 오피스텔이 잇따라 분양을 앞두고 있다. 

HDC현대산업개발은 평택 고덕국제화도시 첨단산업단지 내 삼성전자 반도체공장 동문(東門)과 인접한 ‘평택 고덕아이파크’를 8월 분양할 예정이다. 고덕국제화도시 첨단산업단지외에도 인근에 고덕신도시, 평택일반산업단지를 비롯해 쌍용자동차공장, 송탄산업단지, 장당산업단지, 칠괴산업단지, 평택종합물류단지 등 많은 산업단지가 주변에 몰려 있다. 복합환승센터로 개발 예정인 SRT수서고속철도 지제역이 차로 5분 이내로 가까워 서울 강남(30분 대) 및 수서(20분 대)는 물론 호남 경부선 진입이 용이하다. 단지는 지하 6층~지상 27층, 전용면적 21~35㎡, 총 1200실로 구성된다.

진산건설은 경기도 파주시 야당동 1056번지 일대에 '야당역 이더펠리체'를 8월 분양한다. 단지 인근에 월롱첨단산업단지, LCD일반산업단지, 출판문화정보 국가산업단지 등 10여개의 산업단지가 밀집해 약 16만명의 종사자를 임대수요로 확보할 수 있다. 향후 LG디스플레이 P10파주 공장까지 준공되면 배후수요는 더욱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지하 6층~지상 13층, 1개동 규모로 전용 19~21㎡, 총 237실로 이뤄진다.

GS건설은 11월 경기도 성남고등지구 C1,2,3블록에서 ‘성남 고등 자이’를 분양할 예정이다. 성남 고등지구는 서울 강남과 판교는 물론, 송파 문정지구와도 인접해 있어 판교-고등-문정 첨단산업벨트의 중심 입지로도 각광받고 있다. 고등지구 남측에 위치한 판교테크노밸리와 제2판교테크노밸리(예정), 제3판교테크노밸리(예정)가 인접해 있다. 아파트 383가구와 오피스텔 151실 규모로 조성된다.

대방건설은 12월 인천광역시 연수구 송도동 송도국제도시 B1블록에서 `인천 송도 1차 대방디엠시티`를 공급할 예정이다. 송도국제도시는 우리나라 최초의 경제자유구역으로 현재 삼성바이오로직스, 셀트리온, 동아ST 등 글로벌 바이오기업들을 비롯한 60여 개의 외국기업 및 연구소가 입주해 있다. 향후 국내 로봇 선도기업인 유진로봇 등 신규 기업 유입도 대기 중이다 지하 3층~지상 48층, 6개 동, 총 1236가구 중 아파트 580가구 및 오피스텔 656실로 구성된다.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김경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중소기업신문(http://www.sme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기자수첩> 조현준 효성 회장의
빚 쌓이는 中企·자영업자…비은행
BMW코리아, 긴급 안전진단 14
신한금융, 그룹통합 금융플랫폼 '
우리은행, 소상공인 정책자금 대출
신문사소개 | 조직도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찾아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주)중소기업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2392 | 등록일 : 2012년12월18일 | 제호 : 중소기업신문 | 발행인·편집인 : 김태겸
주소 : 서울 강남구 언주로 556 성우빌딩 7층 | 발행일자 : 2012년12월18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원호정 | 대표전화 : 02)832-6115 | Fax : 02)3423-0228
Co pyright 중소기업신문 .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smedaily.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