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중소기업신문 :::
> 뉴스 > 경제 > 정보통신
     
5G 시대 이후 알뜰폰 가입자 지속 감소
2020년 05월 29일 (금) 08:31:53 박진호 기자 pjh099@smedaily.co.kr

[중소기업신문=박진호 기자] 5G 시대 이후 알뜰폰 부진이 지속되고 있다.

29일 과학기술정보통신부와 한국통신사업자연합회에 따르면 올해 3월 알뜰폰 가입자 수는 756만3580명으로 전월 761만1640명보다 4만8060명, 0.6% 감소했다. 이는 지난해 4월 810만2582명으로 최고치를 찍은 이후 지속 감소세다.

2018년 7월 이후 12%대를 유지해온 알뜰폰의 이통시장 내 점유율도 지난해 6월 11%대로 떨어졌고 급기야 올해 3월엔 10.9%로 두자릿수 붕괴가 우려된다. 알뜰폰 점유율이 10%대까지 떨어진 것은 2016년 10월 이후 41개월 만이다.

알뜰폰의 최근 부진은 5G 서비스 대응 실패로 요약된다. 3월 기준 알뜰폰 5G 가입자는 754명에 불과하다. 이통 3사가 5G 고객 500만명을 돌파할 동안 알뜰폰은 5G 시장에 사실상 진입조차 못 하면서 고객을 속절없이 내주고 있다.

이통업계에선 알뜰폰이 소비자를 끌어들일 만한 5G 요금제와 기기 모두 부족한 상황이라고 분석하고 있다.

전체기사의견(0)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전체기사의견(0)
박진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중소기업신문(http://www.smedaily.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 저작권문의  

     
신문사소개 | 조직도 | 광고안내 | 제휴문의 | 찾아오시는길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주)중소기업신문 | 등록번호 : 서울 아02392 | 등록일 : 2012년12월18일 | 제호 : 중소기업신문 | 발행·편집인 : 신진호
주소 : 서울 강남구 언주로 556 성우빌딩 7층 | 발행일자 : 2012년12월18일 | 청소년보호책임자 : 방환미 | 대표전화 : 02)832-6115 | Fax : 02)3423-0228
Co pyright 중소기업신문 . all right reserved. mail to webmaster@smedaily.co.kr